장난감 2

요즘은 한국에서도 라돈에 대한 인식이 많아졌다고 들었습니다. 그전에는 잘 몰랐는데, 땅에서 가스 형태로 나오는 라돈은 방사성 물질로써, 우리가 호흡할 때 폐에 들어가서 폐암을 일으키는 원인이 된다고 하네요. 지난 집을 사려는 사람이 집 검사 (홈 인스펙션) 중 하나로 라돈 테스트를 했습니다. 라돈 테스트는 이 지역에서 대개 $100 정도 돈을 주어야 합니다.  지하실에 표주박 같은 용기 두개를 달아 놓고는, 48시간 후에 찾아가더군요. 그리고는 몇일 후에 테스트 결과를 알려주었습니다. 결국 라돈 테스트 수치가 높게 나왔다고 하더군요. 갑작스러운 결과에 당황했고, 또 그간 라돈을 마시고 살았구나 하는 위기 의식이 들었습니다.

매번 $100씩 주고 라돈 테스트를 할 수는 없잖아요? 그래서, 라돈 측정기가 있는지 찾아 보았습니다. 없을 리가 없지요. 전문가용은 수천달러 하는 것들이 있습니다. 그런데, 가정용으로 $200 상당의 라돈 측정기를 찾았습니다. 장난감이라고 하기에는 큰 투자인지라, 처음에는 망설였습니다. 하지만, 이전 집, 그리고 또 이사갈 집 두번만 라돈을 측정해도, 외부의 사람을 부르면 $200이 드는 것을 고려하니, 투자할만 하다는 결론으로 기울었습니다. 마침 10% 세일도 하고 해서, 질렀습니다. ^^

DSC_2567

요렇게 생긴 녀석입니다. 가운데 녹색 빛은 이 녀석 앞에서 손을 흔들어 주면 그 때 나오는 것입니다. 라돈이 일정 수치 이하로 안전하면 녹색을, 일정 수치 이상으로 위험하면 빨간색을 보여줍니다. 실제 숫자는 안 알려주냐구요? 당근 보여주지요, 요즘 어떤 세상인데. ^^

radon 1

앱이 있어서, 지금의 라돈 수치 및 지나간 히스토리를 계속 기억하고 스마트 폰으로 알려줍니다. 쿨하지요? ㅋㅋ

라돈 테스테를 떨어져서 구입한 것인데, 막상 저희 옛날 집에서 재보니, 라돈 수치가 정상으로 나왔습니다. 몇주 계속 보았는데, 아무런 이상이 없었습니다. 뭔가 이전 홈 인스펙션에 속은 기분? ^^

그런데, 새로 이사갈 집이 라돈 테스트에 떨어졌습니다. ^^ (홈 인스펙션 비용에다 라돈 테스트 비용 $100이 추가로 들어갔습니다. 홈 인스펙션을 하시는 분들이 지난번에 저희 집에서 하시는 분들과는 달리 전문 기계를 가지고 와서 하시더군요.) 집 주인이 라돈 펌프를 설치해주었는데, 설치한 후에 라돈 테스트는 하지 않더군요. 라돈 펌프를 신뢰해서가 아니라, 집 주인이 추가로 $100 부담하는 것을 피하려고 했던 것 같습니다. 하지만, 제게 라돈 디텍터가 있으니, 노 프로블롬! ^^ 이사 와서 라돈을 측정해보니, 수치가 0.5정도 나옵니다. (4이하면 괜찮다고들 합니다.)

radon pump

몇주 쓰다가, 주변의 지인께 빌려드렸습니다. 몇일 후 그분께서 “이 기계가 고장인 것 같습니다. 너무 높게 나와요….”라고 하시더군요. 다시 저희 집으로 가지고 와서 측정을 해본 결과 기계는 문제가 없다는 결론이 나왔습니다. 결국 그분께서는 라돈 펌프를 직접 설치하셨습니다. 설치 이후에 라돈 수치가 수십배로 줄어 거의 0에 가깝게 되었습니다. (이 과정에서 라돈 검사를 외부에 의뢰했으면 수백불 나갔겠지요. 제 장난감을 가지고 얼마나 절약을 했는지 뿌듯합니다.)

이후에 또 다른 분 집에 빌려드렸습니다. 다행히 그 집은 라돈 수치가 아주 낮게 나왔습니다. 제 장난감이 지금은 잠시 저희 집에 와서 쉬고 있습니다. ^^ 곧 출장 갈 예정입니다.

조금 비싼 장난감이지만, 여러 가정들에 돌려쓰면서, 본전을 톡톡히 뽑고 있습니다. 가족, 친구 가정들의 건강을 지켜준다고 생각하니 보람도 있습니다. 혹시 라돈 테스트 필요하신 분 연락하세요. 현재, 두 집 예약되어있습니다. ^^

 

Advertisements
Gallery | This entry was posted in 일상생활. Bookmark the permalink.

2 Responses to 장난감 2

  1. 수아엄마 says:

    아. 그 장난감 빌릴 날이 제발 빨리 좀 왔으면……ㅠ.ㅠ (저흰 아직도 출동모드로 살아가고 있습니다 ㅋㅋㅋ 딱하지요).

    • psalm1logos says:

      저런저런… 무소식의 희소식이라고 벌써 이사했으려니 했는데… 내가 너무 무심했구만. 미안하이. 탕수육도 아직 못 사주고… 삶이 바쁘네, 그려~~.
      속히 좋은 집 구하기를 바라네. 라돈 측정기는 필요하면 언제든지 말하고~.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w

Connecting to %s